구글, G스위트와 제휴해 구인앱 '하이어' 출시

/ / 클라우드 활용팁

알파벳이 운영하는 검색포털 구글이 유로 프로그램 G스위트(G Suite)를 사용하는 중소기업들을 위한 구인앱 ‘하이어(Hire)’를 출시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구글은 앞서 업계와의 제휴 및 기계 학습을 활용한 구글 검색을 통해 구직자와 고용주를 묶어주는 ‘구글 포 잡스(Google for Jobs)’를 선보인 바 있다.

구글이 새롭게 내놓은 ‘하이어’는 G스위트 고객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 구글은 설명했다.

구글의 G스위트는 지난 수년간 많은 기업 고객을 유치해 왔다.

약 300만개의 기업이 구글의 유료 프로그램인 G스위트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소기업들은 ‘하이어’를 활용해 직원 채용 관리를 효과적으로 할 수 있다.

다시 말해 구직 신청자의 서류 심사와 면접, 그리고 면접 의견을 올릴 수 있다. 특히 ‘하이어’는 구인구직 서비스에 SNS

기능을 합친 서비스인 링크드인과 강력한 대결구도를 펼칠 것으로 보인다.

‘하이어’는 구글의 ‘G메일’이나 ‘구글 캘린더’ 등의 응용 프로그램과도 연동된다.

예를 들어 중소기업이 ‘G메일’과 ‘하이어메일’을 동기화 해두면 어떤 응용프로그램에서도 지원자에게 연락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구직 신청자가 ‘하이어’에서 면접 일정을 조정할 때도 자신의 ‘구글 캘린더’ 계획에 세부 사항이 표시된다.

‘하이어’에서 처리하고 있는 지원자의 데이터는 ‘구글 시트’로 분석되고 시각화 된다.

구글은 ‘하이어’는 현재 종업원 수 1000명 미만의 G스위트를 사용하는 미국의 중소기업들이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https://hire.google.com/

[출처 :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2017.07.19]